CHURCHUS.NET - 미주한인교회를 섬기는 교회넷!
스크롤 끄기
 
홈페이지 미동부교계뉴스 미동부사회뉴스 일본뉴스 한국뉴스 핫뉴스 인터뷰 우리교회 좋은교회 신앙칼럼 데스크칼럼 독자마당 교회안내
미주교회 네트워크
  - 미동부교계뉴스
  - 미동부사회뉴스
  - 일본뉴스
  - 한국뉴스
  - 우리교회
    좋은교회
  - 미필라뉴스
  - 주간 TV뉴스
  - 데스크칼럼
  - 신학논단
  - 교회안내
교회일보 칼럼
  - 이응주 선교사
  - 김연규 목사
  - 박춘수 목사
  - 박용덕 목사
  - 박효숙 소장
  - 박현숙 목사
  - 김진산 목사
  - 김미연 사모
  - 지도자 목사
  - 이화진 목사
  - 장재웅 목사
  - 주효식 목사
  - 설동욱 목사
  - 김태수 목사
  - 김영철 목사
인터뷰 | 설교영상
  - 인터뷰
  - 영상설교


어려운 아시안 여성들 희망, 무지개의집 20주년
  |



타국 땅에서 어려움을 겪는 미주 한인 여성들의 희망과 버팀목이 되어준 무지개의집(사무총장 김은경, 이사장 방은숙)이 20주년을 맞았다.

6월 13일 대동연회장에서 300여명의 후원자 및 한인 단체장들이 모인가운데 열린 20주년 기념 연례 만찬은 조이풀 합창단의 오픈 공연에 이어 김광수, 김도형 만찬공동위원장의 개회사로 시작됐다.

김은경 사무총장은 “어려운 시절도 있었지만 고통속에서 아름답게 성장 할 수 있었고 이제는 성숙한 무지개의 집이 되었다. 돌보는 사람 없이 버림 받았던, 삶을 포기하려 했던 여성들에게 치유와 위로, 한 가족으로 쉼터에 지내며 차츰 사랑, 행복이 무엇인지 가슴으로 느끼며 재활하는 모습이 가장 보람 되었다”며 작은 힘이지만 어려운 한인 여성들에게 삶의 전환점 역할을 무지개의 집이 감당했다 말했다.

방은숙 이사장은 “가정 폭력으로 두려움 속에 있던 분, 생활고로 어려웠던 분들, 소외된 많은 이들에게 친정집으로 또는 재활터로 역할을 해왔다 자부한다. 20년 동안 물심양면으로 후원해준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 20년을 맞은 소감을 전했다.

민승기 뉴욕한인회장은 “20년이라는 적지 않은 세월동안 어려움에 처해 있는 아시안 여성들과 그들의 자녀들에게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며 뉴욕한인사회에 귀감이 된 곳이 무지개의 집이다. 함께 더불어 발전하는 한인사회, 위대한 한인 사회를 만드는데 초석이 되고 충신함을 더한 무지개의 집이 2세들 뿐만 아니라 주류사회에 한인 커뮤니티의 자랑이요 자부심이다” 전하며 20주년을 맞은 무지개의집 관계자들의 노고를 치하했다.

이날 무지개의집 측은 20년 동안 무지개의 집을 후원한 데싱 디바 씨에게 나눔상을, 동양계 미국인의 목소리와 복지 발전에 노력하는 아시안 연맹 창립이사 카오 K.O씨에게 비전상을, 무지개의집 수요 예배 인도자인 김수경 강도사에세 봉사상을, 인권 운동가이자 무지개의 집 창립 회장인 여금현 목사에게 특별상을 각각 수상했다.

무지개의 집은 ‘여성, 평등, 평화’ 핵심가치로 어려운 발판을 딛고 재기하는 한인 및 아시안 여성들에게 쉘터 제공을 하고 있다. 무지개의 집은 미군과 국제 결혼한 한인 여성을 위한 시설운영과 권익향상 활동을 목적으로 설립된 비영리 단체이다. 현재는 동포 한인은 물론 아시아 여성들에게까지 서비스를 확대 제공하고 있으며 성폭력, 가정폭력, 착취, 홈리스 등 차별과 억압으로 보호하기 위해 핫라인(1-800-539-5009)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여성들의 인권과 자존감을 강화하기 위해 상담 리더십 개발 프로그램, 문화 및 교양교실 운영, 직업훈련 교실 운영, 상담 치료, 여성워크샵, 권익옹호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기금마련을 위해 일일밥집, 쉼이 있는 음악회, 사랑의 도시락 등 연중 행사도 다양하게 운영되고 있다.

한편, 이날 토니아벨라 뉴욕주상원의원, 토비 앤 스타비스키 뉴욕주상원의원 등 지역 정치인들이 대거 참석해 20주년을 맞은 무지개의 집을 축하 했다.


<교회일보><본사의 허락 없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시 법적 조치함>








알림: 로그인 후 글을 올릴 수 있습니다.
인신공격성 이나 부적합한 뎃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1 [2][3][4][5][6][7][8][9][10]..[168]
5028   뉴욕성결교회 이정익 목사 초청성회 8일부터   2015·03·03 04:00
5027   뉴욕목사회 뉴욕교협 방문 기도로 격려 나서   2015·03·03 03:29
5026   한인회 역대회장단 회칙의거 선거 전권 넘겨야 2015·03·01 05:25
5025   위안부뮤지컬 '컴포트 우먼' 구술집 홍보 앞장 2015·02·27 04:45
5024   회칙개정위원장 선관위 신중치 못한 결정이었다. 2015·02·26 05:27
5023   롱아일랜드 한인회와 함께한 사랑의 나눔행사 2015·02·25 06:23
5022   아베 美의회 연설은 오보...日우익의 희망사항 2015·02·25 06:21
5021   하나님의 구원계획 저자 라흥채 목사 출판감사 2015·02·25 06:21
5020   민주주의 꽃 선거 못하게 만든 선관위 해체하라 2015·02·24 02:53
5019   퀸즈 설날 퍼레이드, 후러싱제일교회 등도 참여해 2015·02·23 04:28
5018   뉴욕한인회선거 김민선 후보 자격박탈, 파행극치 2015·02·23 04:25
5017   뉴욕평통, 3월1일 통일 위해 범 종교계가 협력 2015·02·21 04:49
5016   L.I. 아름다운교회, 뉴욕원로목사회원들을 섬겨 2015·02·21 04:48
5015   나이스크 필라 목회자 대상으로 예배회복 세미나 2015·02·21 04:45
5014   뉴저지교협과 함께한 사랑의 떡국나눔잔치 2015·02·18 07:30
5013   AGKDC 동북부 지방회 주관 이스라엘 성지순례 2015·02·18 07:23
5012   뉴욕장로연합회 하나되어 선교 앞장서자 다짐 2015·02·18 07:12
5011   영하 날씨에도 나눔 온정에 노동자들 함박웃음 2015·02·18 07:06
5010   제자 옥한음 다큐멘트리 영화 NY,NJ에서 상영 2015·02·16 08:03
5009   은혜의집 후원위한 은혜나누기 후원찬양제 2015·02·16 07:51
5008   사랑의 떡국 나눔잔치 브롱스에서 2차행사 열려 2015·02·16 07:44
5007   교회일보 제공 사랑의 떡국 나눔잔치 시작돼 2015·02·14 04:11
5006   뉴욕한인회 부회장단 JD 김 사퇴 비판하고 나서 2015·02·13 04:58
5005   헬라어 그리 어렵지 않아요! 헬라어 강좌 시작돼 2015·02·12 04:52
5004   뉴욕총신대학,신대원 2015학년도 봄학기 개강예배 2015·02·11 14:31
5003   한인동산장로교회 올해들어 연이은 선행에 눈길 2015·02·11 07:16
5002   김선근, 나일권, 양정상 목사안수, 주님만 붙들것 2015·02·11 07:15
5001   어린양교회 박태진 선교사 임직 및 파송식 가져 2015·02·09 07:38
5000   LA 행전선교교회 담임 박종대 목사 뉴욕방문해 2015·02·09 07:33
4999   뉴욕감리교회 김정호 목사 초청 신년축복성회 2015·02·09 07:27

유럽 종교개혁 성지순례 및 ...


뉴욕연합기도회 안내


뉴욕주는교회 창립 5주년 및 ...


Ridgewood High Sch...


뉴욕,뉴저지 사모세미나 '쉼...


주일예배 반주자 구하는 교회...


청년부 교육전도사(파트타임)...


여자 전도사님 구합니다.


중고등부 및 청년부 담당 사...


Children's Pastor ...


대통령의 통치철학


법과 규제가 사람을 죽이[evi...


인터콥이 이단異端으로 규정되...


KAPC, 인터콥 재심청원기... [4]


‘인터콥’ 논쟁 불거져..동... [2]

미주 한인교회와 한인사회를 소통하는 교회일보 221-58 59 Avenue, Oakland Gardens, NY 11364 대표: 우병만 기자
Copyright 2008 - 2015 © CHURCHUS.NET Allright Reserved.
기사제보 Tel. 1-718-690-6068 Fax. 1-347-506-0847 E-mail: churchus@gmail.com    Powered 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