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URCHUS.NET - 미주한인교회를 섬기는 교회넷!
스크롤 끄기
 
홈페이지 핫뉴스 미동부뉴스 미필라뉴스 한국뉴스 일본뉴스 사회뉴스 TV 뉴스 인터뷰 신앙칼럼 데스크칼럼 독자마당 교회안내
미주교회 네트워크
  - 미동부뉴스
  - 미필라뉴스
  - 한국뉴스
  - 일본뉴스
  - 사회뉴스
  - 주간 TV뉴스
  - 데스크칼럼
  - 신학논단
  - 좋은이웃
  - 교회안내
교회일보 칼럼
  - 이응주 선교사
  - 김연규 목사
  - 박춘수 목사
  - 박용덕 목사
  - 박효숙 소장
  - 박현숙 목사
  - 김진산 목사
  - 김미연 사모
  - 지도자 목사
  - 이화진 목사
  - 장재웅 목사
  - 주효식 목사
  - 설동욱 목사
인터뷰 | 설교영상
  - 인터뷰
  - 영상설교


어려운 아시안 여성들 희망, 무지개의집 20주년
  |



타국 땅에서 어려움을 겪는 미주 한인 여성들의 희망과 버팀목이 되어준 무지개의집(사무총장 김은경, 이사장 방은숙)이 20주년을 맞았다.

6월 13일 대동연회장에서 300여명의 후원자 및 한인 단체장들이 모인가운데 열린 20주년 기념 연례 만찬은 조이풀 합창단의 오픈 공연에 이어 김광수, 김도형 만찬공동위원장의 개회사로 시작됐다.

김은경 사무총장은 “어려운 시절도 있었지만 고통속에서 아름답게 성장 할 수 있었고 이제는 성숙한 무지개의 집이 되었다. 돌보는 사람 없이 버림 받았던, 삶을 포기하려 했던 여성들에게 치유와 위로, 한 가족으로 쉼터에 지내며 차츰 사랑, 행복이 무엇인지 가슴으로 느끼며 재활하는 모습이 가장 보람 되었다”며 작은 힘이지만 어려운 한인 여성들에게 삶의 전환점 역할을 무지개의 집이 감당했다 말했다.

방은숙 이사장은 “가정 폭력으로 두려움 속에 있던 분, 생활고로 어려웠던 분들, 소외된 많은 이들에게 친정집으로 또는 재활터로 역할을 해왔다 자부한다. 20년 동안 물심양면으로 후원해준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 20년을 맞은 소감을 전했다.

민승기 뉴욕한인회장은 “20년이라는 적지 않은 세월동안 어려움에 처해 있는 아시안 여성들과 그들의 자녀들에게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며 뉴욕한인사회에 귀감이 된 곳이 무지개의 집이다. 함께 더불어 발전하는 한인사회, 위대한 한인 사회를 만드는데 초석이 되고 충신함을 더한 무지개의 집이 2세들 뿐만 아니라 주류사회에 한인 커뮤니티의 자랑이요 자부심이다” 전하며 20주년을 맞은 무지개의집 관계자들의 노고를 치하했다.

이날 무지개의집 측은 20년 동안 무지개의 집을 후원한 데싱 디바 씨에게 나눔상을, 동양계 미국인의 목소리와 복지 발전에 노력하는 아시안 연맹 창립이사 카오 K.O씨에게 비전상을, 무지개의집 수요 예배 인도자인 김수경 강도사에세 봉사상을, 인권 운동가이자 무지개의 집 창립 회장인 여금현 목사에게 특별상을 각각 수상했다.

무지개의 집은 ‘여성, 평등, 평화’ 핵심가치로 어려운 발판을 딛고 재기하는 한인 및 아시안 여성들에게 쉘터 제공을 하고 있다. 무지개의 집은 미군과 국제 결혼한 한인 여성을 위한 시설운영과 권익향상 활동을 목적으로 설립된 비영리 단체이다. 현재는 동포 한인은 물론 아시아 여성들에게까지 서비스를 확대 제공하고 있으며 성폭력, 가정폭력, 착취, 홈리스 등 차별과 억압으로 보호하기 위해 핫라인(1-800-539-5009)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여성들의 인권과 자존감을 강화하기 위해 상담 리더십 개발 프로그램, 문화 및 교양교실 운영, 직업훈련 교실 운영, 상담 치료, 여성워크샵, 권익옹호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기금마련을 위해 일일밥집, 쉼이 있는 음악회, 사랑의 도시락 등 연중 행사도 다양하게 운영되고 있다.

한편, 이날 토니아벨라 뉴욕주상원의원, 토비 앤 스타비스키 뉴욕주상원의원 등 지역 정치인들이 대거 참석해 20주년을 맞은 무지개의 집을 축하 했다.


<교회일보><본사의 허락 없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시 법적 조치함>








알림: 로그인 후 글을 올릴 수 있습니다.
인신공격성 이나 부적합한 뎃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1 [2][3][4][5][6][7][8][9][10]..[159]
4744   뉴욕교협 청소년센터 VAN구입위한 골프대회 성황   2014·08·29 07:07
4743   미주한인여성목회자협 제6회기 첫 임실행위 모임 2014·08·27 18:44
4742   25년만의 한국음식 꿀맛! 이한탁씨 손주 감격상봉 2014·08·26 04:33
4741   뉴욕장신대 임성빈 교수 초청 학술세미나 열어 2014·08·26 04:20
4740   뮤지컬 '히즈라이프,' 안양과 부산에서 공연되다! 2014·08·26 04:11
4739   형제가 동거함이 아름다웠던 다민족선교대회 성료 2014·08·24 18:30
4738   농작물 재배로 행복 나누는 '둥지농장' 오픈행사 2014·08·24 18:16
4737   뉴욕온유한교회 허수성 목사 태국 선교사로 파송 2014·08·24 17:58
4736   뉴욕비전교회 EM권 Passion 4 Vision 축제 열어 2014·08·24 17:49
4735   벤토레이 선교사 예수원과 북한사역 주제로 집회 2014·08·24 17:45
4734   이광희 목사 日관서 선교사가정연합수련회 인도해 2014·08·24 17:33
4733   한민족 고구마 나눔운동본부 동부지역 발기예배 2014·08·24 17:26
4732   전도체질화 시키는 미주예심전도훈련원 3기 수료 2014·08·24 17:21
4731   억울한 옥살이 이한탁씨 25년만에 석방! 감격눈물 2014·08·24 17:02
4730   캄보디아 사랑의 세발 휠체어 나누기를 아십니까? 2014·08·22 17:10
4729   한국상담전문가연합회, Blanton Peale MOU체결 2014·08·22 04:51
4728   고구마로 북한 선교 미래기초 만들 수 있다 소개 2014·08·17 23:46
4727   한인동산장로교회 무지개의 집에 사랑 정성 전달 2014·08·17 23:45
4726   뉴욕한인들 화합의 정신으로 69돌 광복절 경축 2014·08·17 23:45
4725   RCA목회자들 주안에서 담대하라 주제로 친목다져 2014·08·17 23:08
4724   세기총 남북통일을 위한 백두산통일기도회 개최해 2014·08·17 23:06
4723   미동부기아대책기구 콜롬비아 아동 후원하고 귀환 2014·08·17 23:04
4722   크라운 아카데미, 5살 자녀 학대 당했다 부모주장 2014·08·16 06:01
4721   박희동 교육원장, TOPIK 연2회 확대, 교육질 향상 2014·08·15 01:13
4720   목회자 가족들의 지친 심신 달래며 친목 나누어 2014·08·13 04:37
4719   뉴욕수정교회, 8년 이어온 희망 선교 현장 화보 2014·08·13 04:13
4718   장애인들 희망주는 사랑의 세발 자전거 운동 동참 2014·08·11 04:41
4717   동부지역 360여명이 참여한 북미원주민 선교 성료 2014·08·11 04:29
4716   NJ 피에 젖은 마네킹 충격, 바른 역사 교육 위해 2014·08·11 04:25
4715   日역사 왜곡 밥먹듯 분노, 위안부기림비 제막식 2014·08·06 04:51

정승진 뉴욕주상원의원 16지역...


뉴저지 이레교회 창립 및 교...


미동부충청향우회 추석맞이 경...


2014 추석맞이 효도찬지


개신교와 모든 종교를 통합하...


방과후학교 교사 모집


청년부 전도사님을 청빙합니...


영어과외, 회화, 문법, 쓰기...


엘피스찬양선교단 단원을 모십...


반주자를 모십니다


인터콥이 이단異端으로 규정되...


KAPC, 인터콥 재심청원기... [4]


‘인터콥’ 논쟁 불거져..동... [2]


월간 낮은울타리 5월 특집호 ...


MS Word를 가르쳐 드립니...

미주 한인교회와 한인사회를 소통하는 교회일보 221-58 59 Avenue, Oakland Gardens, NY 11364 대표: 우병만 기자
Copyright 2008 - 2014 © CHURCHUS.NET Allright Reserved.
기사제보 Tel. 1-718-690-6068 Fax. 1-347-506-0847 E-mail: churchus@gmail.com    Powered 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