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URCHUS.NET - 미주한인교회를 섬기는 교회넷!
스크롤 끄기
 
홈페이지 핫뉴스 미동부뉴스 미필라뉴스 한국뉴스 일본뉴스 사회뉴스 TV 뉴스 인터뷰 신앙칼럼 데스크칼럼 독자마당 교회안내
미주교회 네트워크
  - 미동부뉴스
  - 미필라뉴스
  - 한국뉴스
  - 일본뉴스
  - 사회뉴스
  - 주간 TV뉴스
  - 데스크칼럼
  - 신학논단
  - 좋은이웃
  - 교회안내
교회일보 칼럼
  - 이응주 선교사
  - 김연규 목사
  - 박춘수 목사
  - 박용덕 목사
  - 박효숙 소장
  - 박현숙 목사
  - 김진산 목사
  - 김미연 사모
  - 지도자 목사
  - 이화진 목사
  - 장재웅 목사
  - 주효식 목사
  - 설동욱 목사
인터뷰 | 설교영상
  - 인터뷰
  - 영상설교


어려운 아시안 여성들 희망, 무지개의집 20주년
  |



타국 땅에서 어려움을 겪는 미주 한인 여성들의 희망과 버팀목이 되어준 무지개의집(사무총장 김은경, 이사장 방은숙)이 20주년을 맞았다.

6월 13일 대동연회장에서 300여명의 후원자 및 한인 단체장들이 모인가운데 열린 20주년 기념 연례 만찬은 조이풀 합창단의 오픈 공연에 이어 김광수, 김도형 만찬공동위원장의 개회사로 시작됐다.

김은경 사무총장은 “어려운 시절도 있었지만 고통속에서 아름답게 성장 할 수 있었고 이제는 성숙한 무지개의 집이 되었다. 돌보는 사람 없이 버림 받았던, 삶을 포기하려 했던 여성들에게 치유와 위로, 한 가족으로 쉼터에 지내며 차츰 사랑, 행복이 무엇인지 가슴으로 느끼며 재활하는 모습이 가장 보람 되었다”며 작은 힘이지만 어려운 한인 여성들에게 삶의 전환점 역할을 무지개의 집이 감당했다 말했다.

방은숙 이사장은 “가정 폭력으로 두려움 속에 있던 분, 생활고로 어려웠던 분들, 소외된 많은 이들에게 친정집으로 또는 재활터로 역할을 해왔다 자부한다. 20년 동안 물심양면으로 후원해준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 20년을 맞은 소감을 전했다.

민승기 뉴욕한인회장은 “20년이라는 적지 않은 세월동안 어려움에 처해 있는 아시안 여성들과 그들의 자녀들에게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며 뉴욕한인사회에 귀감이 된 곳이 무지개의 집이다. 함께 더불어 발전하는 한인사회, 위대한 한인 사회를 만드는데 초석이 되고 충신함을 더한 무지개의 집이 2세들 뿐만 아니라 주류사회에 한인 커뮤니티의 자랑이요 자부심이다” 전하며 20주년을 맞은 무지개의집 관계자들의 노고를 치하했다.

이날 무지개의집 측은 20년 동안 무지개의 집을 후원한 데싱 디바 씨에게 나눔상을, 동양계 미국인의 목소리와 복지 발전에 노력하는 아시안 연맹 창립이사 카오 K.O씨에게 비전상을, 무지개의집 수요 예배 인도자인 김수경 강도사에세 봉사상을, 인권 운동가이자 무지개의 집 창립 회장인 여금현 목사에게 특별상을 각각 수상했다.

무지개의 집은 ‘여성, 평등, 평화’ 핵심가치로 어려운 발판을 딛고 재기하는 한인 및 아시안 여성들에게 쉘터 제공을 하고 있다. 무지개의 집은 미군과 국제 결혼한 한인 여성을 위한 시설운영과 권익향상 활동을 목적으로 설립된 비영리 단체이다. 현재는 동포 한인은 물론 아시아 여성들에게까지 서비스를 확대 제공하고 있으며 성폭력, 가정폭력, 착취, 홈리스 등 차별과 억압으로 보호하기 위해 핫라인(1-800-539-5009)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여성들의 인권과 자존감을 강화하기 위해 상담 리더십 개발 프로그램, 문화 및 교양교실 운영, 직업훈련 교실 운영, 상담 치료, 여성워크샵, 권익옹호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기금마련을 위해 일일밥집, 쉼이 있는 음악회, 사랑의 도시락 등 연중 행사도 다양하게 운영되고 있다.

한편, 이날 토니아벨라 뉴욕주상원의원, 토비 앤 스타비스키 뉴욕주상원의원 등 지역 정치인들이 대거 참석해 20주년을 맞은 무지개의 집을 축하 했다.


<교회일보><본사의 허락 없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시 법적 조치함>








알림: 로그인 후 글을 올릴 수 있습니다.
인신공격성 이나 부적합한 뎃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1 [2][3][4][5][6][7][8][9][10]..[157]
4704   뉴욕목사회 주최로 이단,사이비 대책세미나 열러   2014·07·28 19:40
4703   퀸즈한인교회 설립 45주년 맞아...선교사 파송도   2014·07·28 19:38
4702   서광교회 21주년, 날로 새로워지는 교회가 되라 2014·07·28 19:07
4701   뉴욕한민교회 13명 임직자 세우고 교회성장 갈망 2014·07·27 18:59
4700   북미원주민 선교파송, 인디언 선교 멈추지 않을것 2014·07·27 18:57
4699   한인동산장로교회 코스타리카 선교, 풍성한 열매 2014·07·27 18:41
4698   29일 워싱턴DC, 美 풀뿌리 한인단체 총 집결한다 2014·07·27 18:17
4697   목양장로교회와 서울장로교회의 아름다운 선교 2014·07·26 04:54
4696   내달 콜롬비아 아동들에게 희망 발걸음 내딛는다 2014·07·26 04:41
4695   한민족 차세대 리더 청소년들 모국 방문길 올라 2014·07·25 04:49
4694   오슬기 탈북 여성 영화제작, 네티즌후원 캠페인 2014·07·24 04:46
4693   뉴욕전도협의회 2014년 7월례회, 노방전도 가져 2014·07·23 18:38
4692   미여목협 전희수 목사 회장취임, 큰 활동기대 2014·07·23 06:50
4691   수준 높은 하나님의 사람들이 되어야 마땅해! 2014·07·21 11:24
4690   보수합동 국제총회 소속 새생명교회 창립해 2014·07·20 15:30
4689   로이 조 후보 위해 풀뿌리 후원자들 끊임없어... 2014·07·20 15:21
4688   뉴욕장로연합회 목요기도회, 다민족선교대회 준비 2014·07·19 04:58
4687   한더위 생활고로 시달린 이웃 돕는일 멈추지 않아 2014·07·18 18:40
4686   ‘사랑의 바이올린’ 어려운 가정 어린이 무료레슨 2014·07·18 04:35
4685   종교개혁 루터의 돌파구는 로마서 1장 17절...!!! 2014·07·16 04:35
4684   수정교회, 보기 드문 미션콘서트 다섯 번째 열어 2014·07·14 21:25
4683   뉴욕주는교회 선교위한 디너뷔페 지역에 큰 인기 2014·07·13 17:53
4682   [단독] NY교협 건물 더글라스톤 교회건물로 계약 2014·07·13 17:48
4681   미여성목협, 6회기 취임 앞두고 준비기도회 가져 2014·07·12 08:39
4680   뉴저지교협 2014 호산나복음화대성회 개최해 2014·07·12 08:34
4679   19번째 열린 Nyskc 패밀리 컨퍼런스 텍사스에서 2014·07·11 06:04
4678   ‘조프레시’ 유일한 한국출신 오영준 디자이너 주목 2014·07·11 05:13
4677   뉴욕원로목사회원들 자연만끽 하는 월례회 가져 2014·07·10 04:31
4676   한전 조환익 사장, NYSE 상장20주년 클로징벨 2014·07·10 04:15
4675   추신수 경기맞춘 '코리안데이' 스피릿 어워드 시상 2014·07·09 04:08

크리스티나 이(이영주자매) ...


뉴욕에버그린장로교회 선교디...


프레시 어노인팅 2014


뉴욕목사회 이단세미나


교회일보 주최 2차 목회자 ...


엘피스찬양선교단 단원을 모십...


반주자를 모십니다


교회 렌트


교육부 사역자 청빙


여름 학교 운전 도와주실 분...


인터콥이 이단異端으로 규정되...


KAPC, 인터콥 재심청원기... [4]


‘인터콥’ 논쟁 불거져..동... [2]


월간 낮은울타리 5월 특집호 ...


MS Word를 가르쳐 드립니...

미주 한인교회와 한인사회를 소통하는 교회일보 221-58 59 Avenue, Oakland Gardens, NY 11364 대표: 우병만 기자
Copyright 2008 - 2014 © CHURCHUS.NET Allright Reserved.
기사제보 Tel. 1-718-690-6068 Fax. 1-347-506-0847 E-mail: churchus@gmail.com    Powered by